Sugary drinks linked to cancer risk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Sugary drinks linked to cancer risk

설탕이 든 음료, 암 유발과 관계있다

게티이미지뱅크

"Small glass of juice or soda a day increases chance"


"매일 마시는 주스 한잔과 탄산음료 한 잔이 암 위험성 높인다"


Consumption of sugary drinks such as soda and fruit juice is linked to a higher risk of developing certain kinds of cancer, researchers reported on Thursday.


탄산음료나 과일주스 같은 단 음료의 섭취가 특정 종류의 암에 걸릴 위험성 증가와 연관이 있다고 한 연구진이 목요일 발표했다.


The consumption of sugary drinks has exploded worldwide in recent decades and the high-calorie beverages have already been associated with an elevated risk of obesity ― itself recognized as a leading cancer risk factor.

설탕이 든 음료의 섭취는 최근 수십 년 동안 전 세계에서 폭발적으로 증가해왔고 칼로리가 높은 이러한 음료들은 이미 비만 증가와 관련이 있으며 대표적인 발암 요인으로 인식된다.


A team of researchers in France wanted to assess the associations between heightened consumption of sugar drinks and the risks of overall cancer, as well as several cancer types, including breast, prostate and bowel cancers.

프랑스의 한 연구진은 설탕 음료의 높은 소비량과 암 위험성의 상관관계와 유방암, 전립선암, 대장암을 포함한 몇몇 암 유형 사이의 연관성을 조사하고자 했다.


They surveyed more than 100,000 adults, with an average of age of 42, 79 percent of whom were women.

연구진은 10만 명 이상의 성인을 조사했고 이들의 평균 나이는 42세로 79%가 여성이었다.


The participants, who were followed for a maximum of nine years, completed at least two 24-hour on-line validated dietary questionnaires, calculating their daily consumption of sugar and artificially sweetened beverages as well as 100 percent fruit juices.

최장 9년 동안 추적 관찰된 본 연구 참가자들은 설탕과 인공가당이 첨가된 음료뿐만 아니라 100% 과일주스의 1일 섭취량까지도 계산하여 최소 두 개 이상의 24시간 온라인 식단 설문지에 답했다.


Researchers measured the daily intakes of sugary drinks against those of diet beverages and compared them to cancer cases in participants' medical records during the follow-up period.

연구진은 설탕 음료의 1일 섭취량을 다이어트 음료의 섭취량과 비교하여 측정했고, 그 이후 기간 참가자들의 의료 기록내 암 투병 사례를 비교했다.


They found that just a 100ml increase per day of sugary drinks was associated with an 18 percent increased risk of cancer, and with a 22 percent increase in breast cancer.

연구원들은 설탕이 든 음료 섭취가 하루에 100ml만 증가해도 암 위험성이 18% 증가하고, 유방암 위험성은 22% 증가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Both sugar-sweetened drinks and fruit juices saw a similar higher risk association.

설탕이 든 음료와 과일 주스 둘 다 비슷한 수준의 암 위험 연관성이 있었다.


During a follow-up, researchers found 2,193 cases of cancer were diagnosed, the average age at diagnosis being 59 years.

연구자들은 후속 연구 중에 2,193건의 암이 발생하였으며, 이들의 평균 연령은 59세라는 것을 발견했다.


Its authors suggested that, based on their findings, taxing sugary products could have a significant impact on cancer rates.

연구진은 설탕이 들어간 음료 제품에 세금을 부과하는 것이 암 발병률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KEY WORDS
■ consumption 소비, 소모
■ be linked to ~와 연관되다
■ elevated risk 높은 위험성
■ obesity 비만
■ leading cancer risk factor 주요 발암 요인
■ heightened consumption 높아진 소비
■ prostate cancer 전립선암
■ bowel cancer 대장암


코리아타임스위클리 - 지미홍 편집장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 언제 어디서나 영어+한글로 뉴스 읽기
■ PC: www.koreatimes.co.kr/weekly.htm
■ 모바일: m.koreatimes.co.kr/weekly.htm


게티이미지뱅크

"Small glass of juice or soda a day increases chance"


"매일 마시는 주스 한잔과 탄산음료 한 잔이 암 위험성 높인다"


Consumption of sugary drinks such as soda and fruit juice is linked to a higher risk of developing certain kinds of cancer, researchers reported on Thursday.


탄산음료나 과일주스 같은 단 음료의 섭취가 특정 종류의 암에 걸릴 위험성 증가와 연관이 있다고 한 연구진이 목요일 발표했다.


The consumption of sugary drinks has exploded worldwide in recent decades and the high-calorie beverages have already been associated with an elevated risk of obesity ― itself recognized as a leading cancer risk factor.

설탕이 든 음료의 섭취는 최근 수십 년 동안 전 세계에서 폭발적으로 증가해왔고 칼로리가 높은 이러한 음료들은 이미 비만 증가와 관련이 있으며 대표적인 발암 요인으로 인식된다.


A team of researchers in France wanted to assess the associations between heightened consumption of sugar drinks and the risks of overall cancer, as well as several cancer types, including breast, prostate and bowel cancers.

프랑스의 한 연구진은 설탕 음료의 높은 소비량과 암 위험성의 상관관계와 유방암, 전립선암, 대장암을 포함한 몇몇 암 유형 사이의 연관성을 조사하고자 했다.


They surveyed more than 100,000 adults, with an average of age of 42, 79 percent of whom were women.

연구진은 10만 명 이상의 성인을 조사했고 이들의 평균 나이는 42세로 79%가 여성이었다.


The participants, who were followed for a maximum of nine years, completed at least two 24-hour on-line validated dietary questionnaires, calculating their daily consumption of sugar and artificially sweetened beverages as well as 100 percent fruit juices.

최장 9년 동안 추적 관찰된 본 연구 참가자들은 설탕과 인공가당이 첨가된 음료뿐만 아니라 100% 과일주스의 1일 섭취량까지도 계산하여 최소 두 개 이상의 24시간 온라인 식단 설문지에 답했다.


Researchers measured the daily intakes of sugary drinks against those of diet beverages and compared them to cancer cases in participants' medical records during the follow-up period.

연구진은 설탕 음료의 1일 섭취량을 다이어트 음료의 섭취량과 비교하여 측정했고, 그 이후 기간 참가자들의 의료 기록내 암 투병 사례를 비교했다.


They found that just a 100ml increase per day of sugary drinks was associated with an 18 percent increased risk of cancer, and with a 22 percent increase in breast cancer.

연구원들은 설탕이 든 음료 섭취가 하루에 100ml만 증가해도 암 위험성이 18% 증가하고, 유방암 위험성은 22% 증가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Both sugar-sweetened drinks and fruit juices saw a similar higher risk association.

설탕이 든 음료와 과일 주스 둘 다 비슷한 수준의 암 위험 연관성이 있었다.


During a follow-up, researchers found 2,193 cases of cancer were diagnosed, the average age at diagnosis being 59 years.

연구자들은 후속 연구 중에 2,193건의 암이 발생하였으며, 이들의 평균 연령은 59세라는 것을 발견했다.


Its authors suggested that, based on their findings, taxing sugary products could have a significant impact on cancer rates.

연구진은 설탕이 들어간 음료 제품에 세금을 부과하는 것이 암 발병률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KEY WORDS
■ consumption 소비, 소모
■ be linked to ~와 연관되다
■ elevated risk 높은 위험성
■ obesity 비만
■ leading cancer risk factor 주요 발암 요인
■ heightened consumption 높아진 소비
■ prostate cancer 전립선암
■ bowel cancer 대장암


코리아타임스위클리 - 지미홍 편집장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 언제 어디서나 영어+한글로 뉴스 읽기
■ PC: www.koreatimes.co.kr/weekly.htm
■ 모바일: m.koreatimes.co.kr/weekly.htm


Hong Ji-min jiminhong@koreatimes.co.kr


Top 10 Stories

X
CLOSE

LETTER

Sign up for e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