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iah Carey is first artist to top US song chart in 4 decades - The Korea Times
The Korea Times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Mariah Carey is first artist to top US song chart in 4 decades

머라이어 캐리, 역사상 최초로 1990-2020년대 빌보드 1위

In this file photo taken on December 17, 2019 US singer Mariah Carey participates in the ceremonial lighting of the Empire State Building in celebration of the 25th anniversary of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AFP
In this file photo taken on December 17, 2019 US singer Mariah Carey participates in the ceremonial lighting of the Empire State Building in celebration of the 25th anniversary of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AFP
In this file photo taken on December 31, 2017, singer Mariah Carey performs during New Year's Eve celebrations in Times Square in New York. /AFP
In this file photo taken on December 31, 2017, singer Mariah Carey performs during New Year's Eve celebrations in Times Square in New York. /AFP
[코리아타임스 외신 읽기]


NEW YORK (AFP) — Pop diva Mariah Carey has had a long list of hits over the years, but her classic holiday song has helped her make history as the first artist to top the Billboard charts in four separate decades.

팝의 디바 머라이어 캐리는 오랜 시간동안 많은 수의 히트곡을 냈지만, 그녀의 전매특허 크리스마스 노래는 그녀를 4개의 각각 다른 10년대(1990년대, 2000년대, 2010년대, 2020년대)의 빌보드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아티스트로 만들며 새로운 역사를 쓰게 했다.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is number one on the Billboard Hot 100 for the week dated January 4, 2020, based on sales, radio airplay and streaming data — its third week atop the rankings.

머라이어 캐리의 ‘올 아이 원 포 크리스마스 이즈 유'는 음원판매량, 라디오 재생 횟수, 스트리밍 데이터를 바탕으로 2020년 1월 4일 기준 빌보드 핫 100에서 3주째 1위를 달리고 있다.


That means Carey has had a number one single in the 1990s, 2000s, 2010s and 2020s.

이는 캐리가 1990년대, 2000년대, 2010년대, 2020년대에 1위를 차지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The bubbly, ubiquitous holiday tune was first released in 1994 and gained new fame after its inclusion on the soundtrack for the 2003 film "Love, Actually."

이 활기차고 전 세계 어디서나 듣게 되는 이 크리스마스 노래는 1994년에 처음 발표됐고, 2003년 영화 ‘러브액추얼리'의 사운드 트랙에 수록된 이후로 새로운 인기를 얻었다.


But it only topped the charts for the first time in late 2019, thanks to a change in Billboard's rules as to what can be included on the top songs list.

그러나 이 곡은 빌보드의 인기 순위 규정 변경에 힘입어, 2019년 말에서야 처음으로 2010년대 차트 1위에 올랐다.


Carey dropped a new video for it — which counts towards Hot 100 placement — and released the song as a stand-alone CD single for the first time.

머라이어 캐리는 이 곡의 새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유튜브 조회수 핫100에 들었고, 이 노래를 처음으로 독립 싱글 앨범으로도 발매했다.


It is her 19th number one hit, according to Billboard, putting her just one song behind The Beatles' overall record of 20 top songs.

빌보드 측에 따르면, 이 곡은 그녀의 19번째 차트 1위 곡으로, 비틀즈의 20곡에 단 한 곡 뒤쳐졌다.


The singer was low-key about her history-making achievement.

머라리어 캐리는 자신의 역사적인 성취에 대해 절제된 감정을 표했다.


"Yaaaaaaaaay!!! WE. DID. IT," Carey wrote on Twitter, with a stream of champagne and party emojis.

캐리는 "예이!!! 우리는 해냈어"라며 샴페인 및 파티 이모티콘들과 함께 자신의 트위터에 글을 남겼다.


코리아타임스위클리 - 지미홍 편집장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 언제 어디서나 영어+한글로 뉴스 읽기
■ 모바일: m.koreatimes.co.kr/weekly.htm


In this file photo taken on December 17, 2019 US singer Mariah Carey participates in the ceremonial lighting of the Empire State Building in celebration of the 25th anniversary of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AFP
In this file photo taken on December 17, 2019 US singer Mariah Carey participates in the ceremonial lighting of the Empire State Building in celebration of the 25th anniversary of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AFP
In this file photo taken on December 31, 2017, singer Mariah Carey performs during New Year's Eve celebrations in Times Square in New York. /AFP
In this file photo taken on December 31, 2017, singer Mariah Carey performs during New Year's Eve celebrations in Times Square in New York. /AFP
[코리아타임스 외신 읽기]


NEW YORK (AFP) — Pop diva Mariah Carey has had a long list of hits over the years, but her classic holiday song has helped her make history as the first artist to top the Billboard charts in four separate decades.

팝의 디바 머라이어 캐리는 오랜 시간동안 많은 수의 히트곡을 냈지만, 그녀의 전매특허 크리스마스 노래는 그녀를 4개의 각각 다른 10년대(1990년대, 2000년대, 2010년대, 2020년대)의 빌보드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아티스트로 만들며 새로운 역사를 쓰게 했다.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is number one on the Billboard Hot 100 for the week dated January 4, 2020, based on sales, radio airplay and streaming data — its third week atop the rankings.

머라이어 캐리의 ‘올 아이 원 포 크리스마스 이즈 유'는 음원판매량, 라디오 재생 횟수, 스트리밍 데이터를 바탕으로 2020년 1월 4일 기준 빌보드 핫 100에서 3주째 1위를 달리고 있다.


That means Carey has had a number one single in the 1990s, 2000s, 2010s and 2020s.

이는 캐리가 1990년대, 2000년대, 2010년대, 2020년대에 1위를 차지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The bubbly, ubiquitous holiday tune was first released in 1994 and gained new fame after its inclusion on the soundtrack for the 2003 film "Love, Actually."

이 활기차고 전 세계 어디서나 듣게 되는 이 크리스마스 노래는 1994년에 처음 발표됐고, 2003년 영화 ‘러브액추얼리'의 사운드 트랙에 수록된 이후로 새로운 인기를 얻었다.


But it only topped the charts for the first time in late 2019, thanks to a change in Billboard's rules as to what can be included on the top songs list.

그러나 이 곡은 빌보드의 인기 순위 규정 변경에 힘입어, 2019년 말에서야 처음으로 2010년대 차트 1위에 올랐다.


Carey dropped a new video for it — which counts towards Hot 100 placement — and released the song as a stand-alone CD single for the first time.

머라이어 캐리는 이 곡의 새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유튜브 조회수 핫100에 들었고, 이 노래를 처음으로 독립 싱글 앨범으로도 발매했다.


It is her 19th number one hit, according to Billboard, putting her just one song behind The Beatles' overall record of 20 top songs.

빌보드 측에 따르면, 이 곡은 그녀의 19번째 차트 1위 곡으로, 비틀즈의 20곡에 단 한 곡 뒤쳐졌다.


The singer was low-key about her history-making achievement.

머라리어 캐리는 자신의 역사적인 성취에 대해 절제된 감정을 표했다.


"Yaaaaaaaaay!!! WE. DID. IT," Carey wrote on Twitter, with a stream of champagne and party emojis.

캐리는 "예이!!! 우리는 해냈어"라며 샴페인 및 파티 이모티콘들과 함께 자신의 트위터에 글을 남겼다.


코리아타임스위클리 - 지미홍 편집장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 언제 어디서나 영어+한글로 뉴스 읽기
■ 모바일: m.koreatimes.co.kr/weekly.htm


Hong Ji-min jiminhong@koreatimes.co.kr


X
CLOSE

Top 10 Stories

go top LETTER

The Korea Times

Sign up for e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