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GBANG to make comeback at US music festival - Korea Times
The Korea Times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BIGBANG to make comeback at US music festival

4인조 빅뱅, 미국 코첼라 뮤직페스티벌로 컴백한다

BIGBANG /Courtesy of YG Entertainment
BIGBANG /Courtesy of YG Entertainment

Popular K-pop band BIGBANG will make a much-awaited comeback to the stage at a U.S. music festival this spring after its members completed their military duties, the group's agency said Friday.

모든 멤버들이 군 복무를 마친 인기 K팝 아이돌그룹 빅뱅이 올봄 미국의 음악 페스티벌에서 고대해온 컴백을 한다고 빅뱅의 소속사가 금요일 밝혔다.


The act was invited to this year's Coachella Valley Music and Arts Festival in Indio, California, in April, according to YG Entertainment.

빅뱅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들은 올해 4월 캘리포니아 인디오에서 열리는 '코첼라 밸리 뮤직 앤 아트페스티벌'에 초청되었다.


BIGBANG will perform on April 10 and 17, along with other musicians, including Rage Against the Machine, Peggy Gou and Hatsune Miku.

빅뱅은 4월 10일과 17일에 레이지 어게인스트 더 머신, 페기 구, 하쓰네 미쿠 등 다른 뮤지션들과 함께 무대에 설 예정이다.


It is expected to be the first official performance on stage by the now-four-member band since it went on a hiatus in 2017 as its members joined the military for two-year compulsory service one after another.

이제는 4인조가 된 그룹 빅뱅은 2017년 멤버들이 2년간의 의무 복무를 위해 군에 연달아 입대하며 공백기에 들어갔고, 이번 무대가 이들이 완전체로 무대에 오르는 첫 공식 석상이 될 것으로 보인다.


As its leader G-Dragon, Taeyang, Daesung and T.O.P finished their service and returned to public life last year, hopes for the reunion of the group were high although Seungri left the group and the music industry amid a series of criminal investigations related to him.

리더 지드래곤, 태양, 대성, 탑은 지난해 군 복무를 마치고 다시 일상생활로 복귀했고, 승리가 자신과 관련된 범죄 수사가 잇따르는 가운데 그룹을 탈퇴했음에도 불구하고 빅뱅의 재결합에 대한 희망은 높았다.


Since its debut in 2006, BIGBANG has been regarded as one of the most influential acts in the K-pop industry and has led the Korean wave during its heyday, along with BTS and EXO.

빅뱅은 2006년 데뷔한 이래 가요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그룹으로 꼽혔으며, 전성기에는 방탄소년단, 엑소와 함께 한류 열풍을 주도했다.


Starting in 1999, the Coachella Festival is an annual music festival featuring musical artists from many genres of music, including rock, pop, indie, hip-hop and electronic dance music.

1999년부터 시작된 코첼라 페스티벌은 록, 팝, 인디, 힙합, 일렉트로닉 댄스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가들이 참여하는 연례 음악 축제다.


South Korean hip-hop group Epik High will also perform at the festival on April 12 and 19, with this year's event to be held April 10-12 and 17-19. (Yonhap)

한국의 힙합그룹 에픽하이도 4월 12일과 19일 이 페스티벌에서 공연할 예정이며, 올해 행사는 4월 10-12일과 17-19일에 열린다.

BIGBANG /Courtesy of YG Entertainment
BIGBANG /Courtesy of YG Entertainment

코리아타임스위클리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 언제 어디서나 영어+한글로 뉴스 읽기
■ 모바일: m.koreatimes.co.kr/weekly.htm


BIGBANG /Courtesy of YG Entertainment
BIGBANG /Courtesy of YG Entertainment

Popular K-pop band BIGBANG will make a much-awaited comeback to the stage at a U.S. music festival this spring after its members completed their military duties, the group's agency said Friday.

모든 멤버들이 군 복무를 마친 인기 K팝 아이돌그룹 빅뱅이 올봄 미국의 음악 페스티벌에서 고대해온 컴백을 한다고 빅뱅의 소속사가 금요일 밝혔다.


The act was invited to this year's Coachella Valley Music and Arts Festival in Indio, California, in April, according to YG Entertainment.

빅뱅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들은 올해 4월 캘리포니아 인디오에서 열리는 '코첼라 밸리 뮤직 앤 아트페스티벌'에 초청되었다.


BIGBANG will perform on April 10 and 17, along with other musicians, including Rage Against the Machine, Peggy Gou and Hatsune Miku.

빅뱅은 4월 10일과 17일에 레이지 어게인스트 더 머신, 페기 구, 하쓰네 미쿠 등 다른 뮤지션들과 함께 무대에 설 예정이다.


It is expected to be the first official performance on stage by the now-four-member band since it went on a hiatus in 2017 as its members joined the military for two-year compulsory service one after another.

이제는 4인조가 된 그룹 빅뱅은 2017년 멤버들이 2년간의 의무 복무를 위해 군에 연달아 입대하며 공백기에 들어갔고, 이번 무대가 이들이 완전체로 무대에 오르는 첫 공식 석상이 될 것으로 보인다.


As its leader G-Dragon, Taeyang, Daesung and T.O.P finished their service and returned to public life last year, hopes for the reunion of the group were high although Seungri left the group and the music industry amid a series of criminal investigations related to him.

리더 지드래곤, 태양, 대성, 탑은 지난해 군 복무를 마치고 다시 일상생활로 복귀했고, 승리가 자신과 관련된 범죄 수사가 잇따르는 가운데 그룹을 탈퇴했음에도 불구하고 빅뱅의 재결합에 대한 희망은 높았다.


Since its debut in 2006, BIGBANG has been regarded as one of the most influential acts in the K-pop industry and has led the Korean wave during its heyday, along with BTS and EXO.

빅뱅은 2006년 데뷔한 이래 가요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그룹으로 꼽혔으며, 전성기에는 방탄소년단, 엑소와 함께 한류 열풍을 주도했다.


Starting in 1999, the Coachella Festival is an annual music festival featuring musical artists from many genres of music, including rock, pop, indie, hip-hop and electronic dance music.

1999년부터 시작된 코첼라 페스티벌은 록, 팝, 인디, 힙합, 일렉트로닉 댄스 음악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가들이 참여하는 연례 음악 축제다.


South Korean hip-hop group Epik High will also perform at the festival on April 12 and 19, with this year's event to be held April 10-12 and 17-19. (Yonhap)

한국의 힙합그룹 에픽하이도 4월 12일과 19일 이 페스티벌에서 공연할 예정이며, 올해 행사는 4월 10-12일과 17-19일에 열린다.

BIGBANG /Courtesy of YG Entertainment
BIGBANG /Courtesy of YG Entertainment

코리아타임스위클리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 언제 어디서나 영어+한글로 뉴스 읽기
■ 모바일: m.koreatimes.co.kr/weekly.htm


Hong Ji-min jiminhong@koreatimes.co.kr

dailyenglish
AD_wooribank

X
CLOSE

Top 10 Stories

go top LETTER

The Korea Times

Sign up for e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