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leaders express support for holding Tokyo Olympics - Korea Times
The Korea Times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EU leaders express support for holding Tokyo Olympics

유럽연합 지도자들, 도쿄올림픽 지지 표명

The logo of the Tokyo Olympic Games is seen at the Tokyo Metropolitan Government Office building in Japan in this Jan. 22 file photo. Reuters-Yonhap
The logo of the Tokyo Olympic Games is seen at the Tokyo Metropolitan Government Office building in Japan in this Jan. 22 file photo. Reuters-Yonhap


The European Union's two top officials expressed support Thursday for holding the Tokyo Olympics despite growing opposition to the event in Japan because of the coronavirus pandemic.

유럽연합(EU)의 두 고위관리는 코로나바이러스 유행으로 인해 일본에서 열리는 도쿄올림픽에 대한 반대 여론이 커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올림픽을 개최하는 것에 대해 지지를 표명했다.


European Commission President Ursula von der Leyen and European Council President Charles Michel discussed the games with Prime Minister Yoshihide Suga during a virtual EU-Japan summit.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과 샤를 미셸 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가진 정상회담 중 도쿄올림픽에 대해 논의했다.


"He told us that he is engaged with his country's authorities to take all necessary precautionary measures," Michel said after the talks.

샤를 미셸 의장은 "그(스가 총리)는 필요한 모든 예방 조치를 취하기 위해 각 부처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다"라고 회담이 끝난 후 밝혔다.


Originally planned for last year, the Tokyo Olympics have been delayed by a year because of the pandemic. They are scheduled to open on July 23.

원래 작년에 열릴 계획이었던 도쿄올림픽은 코로나19 감염병 유행으로 인해 1년 연기됐다. 도쿄올림픽은 7월 23일 개최될 예정이다.


In the meeting's joint statement, leaders said they supported the holding of the rescheduled Olympics "in a safe and secure manner this summer as a symbol of global unity in defeating COVID-19."

이번 공동성명에서 지도자들은 "올 여름 코로나19를 물리치는 세계 통합의 상징으로 안전한 방식으로 올림픽 개최를 지지했다"고 설명했다.


With only a tiny percentage of Japanese people now vaccinated, public opinion polls in the country show between 60 percent and 80 percent want the Olympics canceled, and an online petition asking for the games be canceled has gained 400,000 signatures in a few weeks. Tokyo, Osaka and other regions of the country are under a state of emergency that is likely to be extended past its May 31 expiration.

현재 극소수의 일본인이 예방접종을 받은 가운데, 일본 현지 여론조사에 따르면 60~80%는 도쿄올림픽이 취소되기를 원하며, 몇 주 동안 올림픽 취소를 요청하는 온라인 청원에 40만명이 동의했다. 도쿄, 오사카 등 지역에 내려진 코로나19 '비사태'의 만료 예정일은 기존의 5월 31일을 넘겨 연장될 가능성이 높다.


Organizers and the IOC, often citing the authority of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say the games can be held safely with 15,000 Olympic and Paralympic athletes entering Japan, joined by tens of thousands of judges, officials, sponsors, broadcasters and media.

주최 측과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종종 세계보건기구(WHO)의 권위를 인용해, 올림픽과 장애인 올림픽 선수 15,000명이 수만 명의 심판, 관계자, 후원사, 방송사, 언론사들과 함께 일본에 입국해 안전하게 경기를 치를 수 있다고 주장한다.


Fans from abroad have already been banned, and organizers are to announce next month if any fans at all will be allowed into Olympic venues.

해외 팬들은 이미 입국이 금지되었고, 주최측은 다음 달에 올림픽 경기장에 팬들의 입장 가능 여부를 발표할 예정이다.


"We have of course said we are looking forward to the Olympic Games," von der Leyen said. "The signal that, from the European Union, more than 100 million doses of vaccines have been authorized to be exported to Japan also is a strong sign that we support any preparation for the Olympic Games, and the safety of these games." (AP)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은 "우리는 당연히 올림픽을 기대하고 있다"며 "유럽연합으로부터 1억회 분 이상의 백신이 일본에 수출될 수 있도록 승인되었다는 것은 도쿄올림픽의 준비와 안전을 지지한다는 강력한 신호"라고 말했다.


코리아타임스위클리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Hong Ji-min jiminhong@koreatimes.co.kr


Top 10 Stories

go top LETTER

The Korea Times

Sign up for e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