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espa's 'Black Mamba' attracts 100 million YouTube views - Korea Times
The Korea Times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aespa's 'Black Mamba' attracts 100 million YouTube views

에스파 '블랙맘바' 뮤직비디오, K팝 그룹 데뷔곡 최단 기간 유튜브 1억뷰 달성

aespa / Courtesy of SM Entertainment
aespa / Courtesy of SM Entertainment


Rookie girl group aespa's song "Black Mamba" has earned 100 million views on YouTube, becoming the fastest debut music video by a K-pop act to reach the milestone, the group's agency said Friday.

신인 걸그룹 에스파(espa)의 데뷔곡 ‘블랙맘바(Black Mamba)'가 유튜브에서 1억 조회수를 기록하며, K팝 그룹 데뷔곡 사상 최단 기간 1억뷰를 달성한 뮤직비디오가 되었다고 소속사는 금요일 밝혔다.


The music video for "Black Mamba" hit the milestone at around 5:35 a.m. Friday, 51 days after its release in November, according to SM Entertainment. The agency said this is the fastest record for a K-pop debut music video.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 맘바'의 뮤직비디오는 11월 첫 공개 후 51일 만인 금요일 오전 5시 35분경에 이러한 대기록을 세웠다. 소속사 측은 K팝 데뷔곡 뮤직비디오의 가장 빠른 기록이라고 말했다.


The quartet's debut song had made a splash on global music charts, landing on the Billboard Global Excl. U.S. chart and topping streaming at the Korean music chart ran by China's QQ Music, the agency said.

이 4인조 그룹의 데뷔곡은 빌보드 글로벌 차트(미국 제외)에 올랐고,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인 QQ뮤직의 한국 차트에서 1위에 오르는 등 전 세계 음악 차트에서 돌풍을 일으켰다.


The band's name, aespa, comes from the English words "avatar, experience and aspect," with the name meaning "to be able to meet another self through an avatar and experience a new world." Under the concept, aespa's four members ― Karina, Giselle, Winter and Ningning ― appear with their own virtual avatars.

이 그룹의 이름인 에스파(aespa)는 "아바타, 경험, 그리고 양면"이라는 영어 단어에서 유래되었으며 "아바타를 통해 다른 자신을 만날 수 있고 새로운 세상을 경험할 수 있다"라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이러한 콘셉트 하에, 에스파의 멤버 카리나, 지젤, 윈터, 닝닝은 그들만의 가상의 아바타와 함께 등장한다.


The band is the first new K-pop group SM Entertainment is showcasing since NCT was unveiled in 2016. It is also the first new girl group affiliated with the agency since Red Velvet's debut in 2014. (Yonhap)

에스파는 SM엔터테인먼트가 2016년 NCT를 공개한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K팝 신인 그룹이다. 2014년 레드벨벳 데뷔 이후 소속사의 첫 신인 걸그룹이기도 하다.


코리아타임스위클리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aespa / Courtesy of SM Entertainment
aespa / Courtesy of SM Entertainment


Rookie girl group aespa's song "Black Mamba" has earned 100 million views on YouTube, becoming the fastest debut music video by a K-pop act to reach the milestone, the group's agency said Friday.

신인 걸그룹 에스파(espa)의 데뷔곡 ‘블랙맘바(Black Mamba)'가 유튜브에서 1억 조회수를 기록하며, K팝 그룹 데뷔곡 사상 최단 기간 1억뷰를 달성한 뮤직비디오가 되었다고 소속사는 금요일 밝혔다.


The music video for "Black Mamba" hit the milestone at around 5:35 a.m. Friday, 51 days after its release in November, according to SM Entertainment. The agency said this is the fastest record for a K-pop debut music video.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 맘바'의 뮤직비디오는 11월 첫 공개 후 51일 만인 금요일 오전 5시 35분경에 이러한 대기록을 세웠다. 소속사 측은 K팝 데뷔곡 뮤직비디오의 가장 빠른 기록이라고 말했다.


The quartet's debut song had made a splash on global music charts, landing on the Billboard Global Excl. U.S. chart and topping streaming at the Korean music chart ran by China's QQ Music, the agency said.

이 4인조 그룹의 데뷔곡은 빌보드 글로벌 차트(미국 제외)에 올랐고,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인 QQ뮤직의 한국 차트에서 1위에 오르는 등 전 세계 음악 차트에서 돌풍을 일으켰다.


The band's name, aespa, comes from the English words "avatar, experience and aspect," with the name meaning "to be able to meet another self through an avatar and experience a new world." Under the concept, aespa's four members ― Karina, Giselle, Winter and Ningning ― appear with their own virtual avatars.

이 그룹의 이름인 에스파(aespa)는 "아바타, 경험, 그리고 양면"이라는 영어 단어에서 유래되었으며 "아바타를 통해 다른 자신을 만날 수 있고 새로운 세상을 경험할 수 있다"라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이러한 콘셉트 하에, 에스파의 멤버 카리나, 지젤, 윈터, 닝닝은 그들만의 가상의 아바타와 함께 등장한다.


The band is the first new K-pop group SM Entertainment is showcasing since NCT was unveiled in 2016. It is also the first new girl group affiliated with the agency since Red Velvet's debut in 2014. (Yonhap)

에스파는 SM엔터테인먼트가 2016년 NCT를 공개한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K팝 신인 그룹이다. 2014년 레드벨벳 데뷔 이후 소속사의 첫 신인 걸그룹이기도 하다.


코리아타임스위클리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X
CLOSE

Top 10 Stories

go top LETTER

The Korea Times

Sign up for e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