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kyo hotel apologizes for 'Japanese only' elevator signs - Korea Times
The Korea Times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Tokyo hotel apologizes for 'Japanese only' elevator signs

도쿄의 한 호텔, '일본인 전용' 엘리베이터 안내문에 사과하다

  • Facebook share button
  • Twitter share button
  • Kakao share button
  • Mail share button
  • Link share button
A man wearing a protective mask and sits underneath Tokyo 2020 Olympic banners during the ongoing coronavirus disease (COVID-19) pandemic in Tokyo, July 12. Reuters-Yonhap
A man wearing a protective mask and sits underneath Tokyo 2020 Olympic banners during the ongoing coronavirus disease (COVID-19) pandemic in Tokyo, July 12. Reuters-Yonhap


A Tokyo hotel has apologized and removed signs saying "Japanese only" and "foreigners only" from elevators after the anti-COVID-19 precaution sparked outrage on social media ahead of the 2020 Summer Olympics.


2020 도쿄 하계 올림픽을 앞두고 한 도쿄 호텔이 마련한 코로나19 예방 대책이 SNS에서 분노를 일으키자, 해당 호텔은 호텔 엘리베이터에 "일본인 전용"과 "외국인 전용"이 적힌 안내문에 대해 사과하고 이를 철회했다.


Tokyo entered a state of emergency on Monday amid concerns that an influx of tens of thousands of athletes and officials during the July 23-August 8 Games will spread the coronavirus, cases of which are already rising in the Japanese capital.

월요일 도쿄는 올림픽이 개막하는 7월 23일부터 8월 8일까지 수만 명의 선수와 올림픽 관계자들이 유입되면 이미 코로나19 확진자 수 증가세를 보이는 도쿄도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될 것이라는 우려 속에 국가 비상사태에 돌입했다.



Akasaka Excel Hotel Tokyu in downtown Tokyo put up the signs on Friday in response to guidance from Tokyo 2020 organizers to ensure the movements of guests related to the Games were separated from others staying at the hotel, a hotel official told Reuters on Monday.

도쿄 시내에 위치한 아카사카 엑셀 호텔 도큐는 2020 도쿄 하계 올림픽 주최 측 지침에 따라 대회 관련 투숙객들의 동선이 일반 호텔 투숙객과 분리되도록 금요일 안내문을 게시했다고 호텔 관계자가 로이터에 밝혔다.



The official, who declined to be identified because of the sensitivity of the subject, said there was no intention to discriminate against foreigners.

문제의 민감성으로 신원을 밝히기를 거부한 이 관계자는 외국인 숙박객들을 차별할 의도는 없었다고 말했다.



"We tried to make it easy to understand but ended up causing misunderstanding," the official said. He said the signs were removed on Sunday morning and the hotel was now discussing with its headquarters what expression to use instead.

"(호텔 이용객들이) 방역 수칙을 이해하기 쉽게 하려고 했지만 결국 오해를 불러일으킨 것"이라고 관계자는 말했다. 그는 이 안내문들을 일요일 아침 철회했으며 호텔은 대신 어떤 표현을 사용할지 본사와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The signs triggered harsh criticism on social media, with one Twitter user tweeting "Apartheid has been revived in Japan".

한 트위터 사용자는 "일본에서 아파르트헤이트가 부활했다"는 트윗을 올리면서 안내문들은 소셜 미디어에서 호된 비판을 받았다.



Another likened the signs to U.S. "Jim Crow" measures, since struck down by courts, designed to keep Blacks from voting in the U.S. Deep South.

또 다른 이는 이 안내문을 미국 남부지역에서 법원에서의 판결 이후 흑인들이 투표하는 것을 막기 위해 고안된 미국의 "짐 크로우" 법에 비유했다.



"The virus has nothing to do with nationality," tweeted Twitter user Anna.

트위터 사용자 애나는 "바이러스는 국적과 무관하다"고 말했다.



Japan has not seen the explosive coronavirus outbreak seen elsewhere but has recorded more than 815,440 cases and nearly 15,000 deaths. Tokyo alone recorded 614 new cases on Sunday, the 22nd straight day of week-on-week gains.


일본은 타 국가에서 발견되는 폭발적 코로나바이러스 발생을 보이지 않았지만 81만5440명 이상의 확진자와 약 1만5000명의 사망자를 기록했다. 지난 일요일 도쿄에서만 신규 확진자 614명을 기록했으며 전주 같은 요일과 비교한 수치 기준으로 22일 연속 늘었다.


Japan's vaccination rollout got off to a slow start and although it later accelerated, supply glitches are causing it to stumble. Only about 28 percent of the population have received at least one vaccine shot. (Reuters)


일본의 백신 출시 속도는 더디었으며 이후 출시에 힘썼지만 공급 부족이 일본의 발목을 잡고 있다. 현재까지 일본 인구의 28%가 최소 1회 백신을 접종한 상태다.



KEY WORDS
■ apologize for ~에 대해 사과하다
■ remove 철회하다, 제거하다
■ enter a state of emergency (국가) 비상사태에 진입하다
■ amid ~인 가운데
■ put up a sign 안내문을 걸다
■ tens of thousands (of) 수만의
■ decline 거부하다
■ sensitivity 민감성, 민감함
■ intention 의도
■ discriminate against ~을 차별 대우하다
■ end up 결국 (어떤 처지에) 처하게 되다
■ headquarters 본사
■ trigger 촉발시키다
■ harsh 혹독한
■ revive 부활시키다
■ liken 비유하다
■ explosive 폭발의, 폭발적인
■ outbreak 발생
■ rollout 첫 공개, 출시
■ get off 출발하다
■ glitch 작은 문제(결함)





Top 10 Stories

go top LETTER

The Korea Times

Sign up for e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