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Times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Cursed Bunny' misses out on Int'l Booker Prize

'저주토끼', 부커상 수상 불발

  • Facebook share button
  • Twitter share button
  • Kakao share button
  • Mail share button
  • Link share button
<span>'Cursed Bunny' author Chung Bora, right, and translator Anton Hur attend a press conference in Seoul, April 14. Newsis</span><br /><br />
'Cursed Bunny' author Chung Bora, right, and translator Anton Hur attend a press conference in Seoul, April 14. Newsis

By Kwak Yeon-soo

"Cursed Bunny," written by Chung Bora and translated by Anton Hur, failed to win this year's International Booker Prize, one of three largest literary awards in the world.
정보라 저, 안톤 허 번역의 ‘저주토끼'가 올해 세계 3대 문학상 중 하나인 부커상 인터내셔널 부문 수상을 놓쳤다.


The prestigious award went instead to "Tomb of Sand," written by Geentanjali Shree and translated by Daisy Rockwell, according to the Booker Prize Foundation on Thursday. Shree became the first Indian author to win the international prize.
목요일 부커재단에 따르면 이 명망 높은 상의 최종 수상은 기탄잘리 슈리 저, 데이지 록웰 번역의 ‘모래의 무덤'에 돌아갔다. 슈리 작가는 인도 작가로서 최초로 인터내셔널 부문 수상자가 되었다.


"Cursed Bunny" is a genre-defying collection of 10 short stories, one that can be best described as a gripping amalgamation of absurdist tales that draw on science fiction, horror and fantasy.
‘저주토끼'는 여러 장르를 아우르는 10편의 단편집으로 SF, 공포 및 판타지에 기반을 둔 부조리주의 소설들의 매력적인 결합이라 설명할 수 있다.


The English version of Chung's novel was among the six works shortlisted for the 2022 International Booker Prize, which was established in 2005 to honor the author and translator equally for a single work of fiction translated into English.
정보라 작가 소설의 영문판은 2022년 부커상 인터내셔널 부문 후보에 오른 6개 작품 중 하나로, 해당 부문은 영문으로 번역된 작품의 작가와 번역가의 공적을 동등하게 기리기 위해 2005년 설립된 상이다.


The other books on the shortlist included "The Books of Jacob" written by Olga Tokarczuk and translated from Polish by Crogy, "A New Name: Septology VI-VII" written by Jon Fosse and translated from Norwegian by Damion Searls, "Heaven" written by Mieka Kawakami and translated from Japanese by Sam Bett and David Boyd and "Elena Knows" written by Claudia Pineiro and translated from Spanish by Frances Riddle.
후보에 오른 다른 작품에는 올가 토카르추크 저, 크로지 번역(폴란드어)의 ‘야곱의 책들', 욘 포세 저, 데이미언 설스 번역(노르웨이어)의 ‘새로운 이름', 가와카미 미에코 저, 샘 벳과 데이비드 보이드 번역(일본어)의 ‘천국', 클라우디아 피네이로 저, 프란시스 리들 번역(스페인어)의 ‘엘레나는 안다'가 있다.


"Now I'm just relieved that I've got plenty of time to meet deadlines for impending projects. I think the six finalists were under some pressure as if we were each representing our own countries. I appreciate what Shree said in her acceptance speech that this is not about competing," Chung said in a statement.
정보라 작가는 "당장 임박한 원고들을 마감할 시간이 생겨 안도했다. 6편의 최종 후보자들이 다들 국가대표가 된 듯한 압박감을 느낀 것 같다. 슈리 작가가 수상소감에서 우리는 경쟁하는 게 아니라고 집어 주셔서 감사했다"고 했다.

KEY WORDS
■ prestigious 명망 있는, 일류의
■ defy 반항[저항]하다
■ gripping (마음·시선을) 사로잡는
■ amalgamate 합병[연합]하다
■ absurdist 부조리주의의
■ draw on ~을 이용하다
■ shortlist 최종 후보자[심사 대상자] 명단에 넣다
■ impending 곧 닥칠, 임박한 (= imminent)

번역 김서은 alyssa115@naver.com

기사 원문 보기




Interactive News

  • E-Prix thrills racing fans in Seoul
  • With tough love,
  • 'Santa dogs' help rebuild burnt forests in Andong
  • 'Santa dogs' help rebuild burnt forests in Andong
  • A tale of natural wine
X
CLOSE

Top 10 Stories

go top 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