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Times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EditorialAnother film achievement

[사설 읽기] 한국영화 또 하나의 성과

  • Facebook share button
  • Twitter share button
  • Kakao share button
  • Mail share button
  • Link share button
Diversity, creativity key to global recognition
다양성, 창의성이 세계적 인지도의 열쇠다


The Korean movie industry made another achievement Saturday by clinching two major prizes at the Cannes Film Festival. Acclaimed director Park Chan-wook won the Best Director award for his erotically charged thriller "Decision to Leave." Iconic actor Song Kang-ho snatched the Best Actor prize for his role in "Broker."
한국 영화산업이 토요일 칸 영화제에서 두 개의 주요상을 수상하며 또 하나의 성과를 이뤄냈다. 호평을 받고 있는 박찬욱 감독이 에로 스릴러 영화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수상했다. 대중의 우상이 된 배우 송강호는 "브로커"로 남우주연상을 거머쥐었다.


It marked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s cinema history that Korean movies have scooped two trophies at a time at the prestigious international film festival. More notably, Song has become the first Korean male actor to win an acting prize at Cannes. His award came after Jeon Do-yeon grabbed the Best Actress prize for her role in "Secret Sunshine" in 2017.
한국 영화가 이 명망 있는 국제 영화제에서 한 번에 두 개의 트로피를 차지한 것은 우리 영화 역사상 처음 있는 일이다. 특히, 송강호는 칸 영화제에서 연기상을 수상한 최초의 한국 남자 배우가 되었다. 그의 수상은 전도연이 2017년 ‘밀양'으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이후에 이루어졌다.


Park's prize is the third of its kind at Cannes. He won the Grand Prix for his thriller "Oldboy" in 2003 and the Jury Prize for the horror film "Thirst" in 2009. He is not the first Korean to take home Cannes' Best Director award. In 2002, Im Kwon-taek won the coveted prize for "Chihwaseon." Yet this does not necessarily discredit his winning which has reaffirmed the domestic cinema's potential.
박 감독의 수상은 칸 영화제에서 세 번째이다. 2003년 스릴러 영화 ‘올드보이'로 대상을, 2009년 공포 영화 ‘박쥐'로 심사위원상을 수상했다. 그는 칸 영화제 감독상을 수상한 최초의 한국인은 아니다. 2002년 임권택 감독은 ‘취화선'으로 선망의 감독상을 수상했다. 그러나 이것이 국내 영화의 잠재력을 재확인한 그의 수상을 폄하할 필요는 없다.


"Decision to Leave," starring Chinese actress Tang Wei and Korean actor Park Hae-il, received favorable reviews at the festival. The BBC described the film as a "cracking romantic thriller." The movie was also lauded as a "deeply satisfying" tale by Britain's Screen magazine. It is a story about a detective who falls for a mysterious widow, whom he suspects of having caused her husband's death.
중국 배우 탕웨이와 한국 배우 박해일이 출연한 ‘헤어질 결심'은 칸 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았다. BBC는 이 영화를 "기막히게 좋은 로맨틱 스릴러"라고 묘사했다. 이 영화는 또한 영국의 스크린 잡지에 의해 ‘매우 만족스러운' 이야기로 찬사를 받았다. 이 영화는 남편을 살해했을 수도 있다고 의심이 되는 미망인에게 반한 형사의 이야기다.


Song, best known for his role in Bong Joon-ho's 2019 black comedy "Parasite," plays the role of a middleman trying to sell an unwanted child in a "baby box" for adoption to a loving family in "Broker." It is Japanese director Hirokazu Kore-eda's first Korean-language film. The global hit "Parasite" won the Palme d'Or, the top prize at the Cannes Film Festival, in 2019. Then in 2020 it received four Academy Awards, including for Best Picture and Best Director.
봉준호 감독의 2019년 블랙코미디 ‘기생충'에서의 배역으로 더 잘 알려진 송강호는 ‘브로커'에서 입양을 위해 ‘베이비 박스'에 버려진 원치 않는 아이를 사랑하는 가족에게 팔아 넘기려는 중간상 역을 맡았다. 이 영화는 일본인 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가 연출한 최초의 한국어 작품이다. 세계적 히트작 ‘기생충'이 2019년 칸 영화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수상했다. 이 영화는 2020년에는 최우수 작품상과 감독상을 포함하여 네 개의 아카데미상을 수상했다.


The awards for Park and Song at Cannes are meaningful as one of the major global film festivals recognized their hard work. They have also demonstrated the growing competitive edge of Korean films. As President Yoon Suk-yeol said in his congratulatory message to them, the prizes confirmed again the local movies' unique originality and competitiveness.
칸 영화제에서의 박 감독과 송 배우의 수상은 세계 주요 영화제가 그들의 노고를 인정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그들은 또한 한국 영화의 상승하는 경쟁력을 보여주었다. 윤석열 대통령이 이들에게 보낸 축하 메시지에서 밝힌 것처럼 이번 시상은 우리 영화 특유의 독창성과 경쟁력을 다시 한번 확인시켜줬다.


It is welcome and encouraging news that the Korean film industry has continued to enjoy global recognition. This is, certainly, the result of hallyu, or the boom of Korean pop culture such as K-pop and K-drama, spreading around the world. For instance, "Squid Game," Netflix's original Korean drama series, emerged last year as the global steaming giant's most successful show of all time. Korean boy band BTS has already become a global sensation.
한국 영화 산업이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다는 것은 반갑고 고무적인 소식이다. 이것은 확실히 한류, 즉 케이팝(K-pop)이나 케이드라마(K-drama)와 같은 한국 대중 문화의 붐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된 결과이다. 예를 들어, 넷플릭스의 한국 원작 드라마인 ‘오징어 게임'은 작년에 세계적으로 거대한 동영상 서비스사의 최고 흥행 쇼로 떠올랐다. 한국의 남성 그룹 방탄소년단(BTS)은 이미 세계적인 선풍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But we should not be complacent. The local film and entertainment industries need to make concerted efforts to promote diversity and creativity further so that their cultural content can be more attractive to global audiences. It is imperative to reduce the domination of business conglomerates in the production and distribution of Korean movies. More state support is also crucial to keep the film industry thriving.
그러나 우리는 현실에 안주해서는 안 된다. 한국 영화 및 엔터테인먼트 산업은 다양성과 창의성을 더욱 증진시켜 그들의 문화 콘텐츠가 세계 관객들에게 더 매력적이 되도록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국내 영화의 제작과 배급에 있어 재벌기업의 지배력을 줄이는 것이 시급하다. 영화 산업이 계속 번창하도록 더 많은 국가 지원 또한 중요하다.


5월 30일자 사설

KEY WORDS
■ clinch 이뤄 내다
■ snatch 거머쥐다
■ scoop (돈·이익·상 등을) 그러모으다
■ coveted 선망의
■ complacent 만족해 하는, 현실에 안주하는
■ concerted 일치된, 단결된


기사 원문 보기

Ahn Seong-jin sjahn@koreatimes.co.kr


Interactive News

  • E-Prix thrills racing fans in Seoul
  • With tough love,
  • 'Santa dogs' help rebuild burnt forests in Andong
  • 'Santa dogs' help rebuild burnt forests in Andong
  • A tale of natural wine
X
CLOSE

Top 10 Stories

go top 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