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Times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EditorialTime to move forward

[사설 읽기] 앞으로 나아가야 할 때

  • Facebook share button
  • Twitter share button
  • Kakao share button
  • Mail share button
  • Link share button
Bring about real change for the better
더 나은 나라를 위해 진정한 변화를 가져와야


The conservative ruling People Power Party (PPP) snatched a landslide victory in the local elections Wednesday, giving a political boost to the new Yoon Suk-yeol administration. It won 12 out of 17 races for metropolitan mayors and provincial governors, including Seoul and Busan. It also grabbed five National Assembly seats in parliamentary by-elections in seven constituencies.
보수 여당인 국민의힘이 수요일 지방선거에서 압승을 거두면서 윤석열 신임 정부에 정치적 활력을 불어넣었다. 국민의힘은 서울과 부산을 포함해 17개의 광역시도지사 중 12개를 차지했다. 국민의힘은 또 7개 지역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5석을 얻었다.


The election results indicated that voters have given sweeping support to the PPP and the Yoon administration so that they can stably manage state affairs. At the same time, voters dealt a severe setback to the main opposition Democratic Party of Korea (DPK) due to their political tricks and policy blunders. The rival parties should accept the outcome humbly.
이번 선거 결과는 유권자들이 안정적으로 국정을 운영할 수 있도록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에 전면적인 지지를 보낸 것을 의미한다. 동시에 유권자들은 정치적 속임수와 정책 실수 때문에 제1야당인 더불어민주당에 심대한 패배를 안겨주었다. 국민의힘과 민주당은 이번 선거 결과를 겸허히 받아들여야 한다.


The local polls are carried out to elect mayors, governors and councilmembers in order to boost local autonomy and grassroots democracy. This year, the elections were seen as an extension of the March 9 presidential poll in which Yoon, a political novice and former prosecutor general, won by a narrow margin of just 0.73 percentage point over the DPK's candidate Lee Jae-myung.
지방선거는 지방자치와 풀뿌리 민주주의를 장려하기 위해 시장, 도지사, 의회 의원을 선출하기 위해 실시된다. 올해 지방 선거는 정치 초보이자 전 검찰총장이었던 당시 윤석열 후보가 민주당의 이재명 후보를 불과 0.73퍼센트포인트 차이로 승리한 지난 3월 9일 대통령 선거의 연장선으로 보인다.


The sweeping victory for the PPP is in stark contrast to the previous local elections in which the Liberty Korea Party, the predecessor of the PPP, suffered a crushing defeat against the DPK. This shows how rapidly the political landscape has changed over the past four years. This time, voters harshly judged the DPK, which has become arrogant and self-righteous since it gained power following the impeachment of then President Park Geun-hye in 2017.
이번 국민의힘의 압승은 전신인 자유한국당이 민주당에 참패한 역대 지방선거와 극명한 대조를 이룬다. 이는 지난 4년간 정치 지형이 얼마나 급변했는지를 보여준다. 이번 지방선거에서는 지난 2017년 박근혜 대통령 탄핵으로 집권한 이후 오만하고 독선적이 된 민주당을 유권자들이 혹독하게 심판했다.


The PPP and the Yoon administration should take the election win as an opportunity to better serve the people and the nation. The country is faced with mounting global and domestic challenges, including the escalating great power rivalry between the U.S. and China, the prolonged war in Ukraine, growing military threats from North Korea and deteriorating economic conditions.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는 이번 지방선거 승리를 국민과 나라에 더욱 봉사할 수 있는 기회로 삼아야 한다. 한국은 미국과 중국 사이의 고조되는 강대국 간의 경쟁, 장기화된 우크라이나 전쟁, 북한의 증가하는 군사적 위협, 그리고 악화되는 경제 상황 등 점증하는 대내외 도전에 직면해 있다.


6월 3일자 사설

KEY WORDS
■ snatch 거머쥐다
■ landslide (선거에서) 압도적인 득표[승리]
■ constituency 선거구
■ sweeping 전면적인
■ setback 패배
■ blunder (어리석은) 실수


기사 원문 보기

Ahn Seong-jin sjahn@koreatimes.co.kr


Interactive News

  • E-Prix thrills racing fans in Seoul
  • With tough love,
  • 'Santa dogs' help rebuild burnt forests in Andong
  • 'Santa dogs' help rebuild burnt forests in Andong
  • A tale of natural wine
X
CLOSE

Top 10 Stories

go top 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