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nder Woman 1984' continues to top box office amid record low ticket sales - The Korea Times
The Korea Times

Settings

ⓕ font-size

  • -2
  • -1
  • 0
  • +1
  • +2

'Wonder Woman 1984' continues to top box office amid record low ticket sales

영화관 관객수 최저 기록... '원더우먼 1984' 박스오피스 1위 지속

'Wonder Woman 1984' has topped the local box office for 12 consecutive days since its release. /Courtesy of Warner Bros. Korea
'Wonder Woman 1984' has topped the local box office for 12 consecutive days since its release. /Courtesy of Warner Bros. Korea

Superhero blockbuster "Wonder Woman 1984" has continued to top the Korean box office since its Dec. 23 premiere, despite ticket sales plunging to a record low as the country grapples with the COVID-19 pandemic.

슈퍼히어로 블록버스터 영화 ‘원더우먼 1984'는 한국이 코로나19 대유행으로 고전하며 티켓 판매가 사상 최저 수준으로 급감했음에도 불구하고 12월 23일 개봉 이래 계속해서 국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The sequel to the 2017 hit film "Wonder Woman" sold about 51,000 ticket sales on its opening day, grossing 447.6 million won. It has accumulated more than 467,000 ticket sales, garnering 4.2 billion won.

2017년 히트작 ‘원더우먼'의 속편인 이 영화는 개봉 첫날 약 5만1천장의 티켓 판매로 4억4760만원의 수익을 올렸다. 이 영화는 현재 누적 판매 467,000장을 기록하며 42억원을 벌어들였다.


The film, which opened with $16.7 million in the United States alone, has so far collected more than $118.5 million globally. It also debuted on HBO Max in North America simultaneously.

미국에서만 개봉 첫날 1670만달러의 흥행을 달성한 ‘원더우먼 1984'는 지금까지 전 세계적으로 1억 1억1850만달러를 벌어들였다. 이 영화는 북미에서 HBO맥스에서도 동시에 개봉했다.


Directed by Patty Jenkins, the latest of the DC Comics' franchise revolves around Diana Prince (Gal Gadot) who breaks her low-profile superhero life when archeologist Barbara Minerva (Kristen Wiig) gains superhuman strength and turns into a villainess, The Cheetah.

패티 젠킨스 감독의 이 최신 DC코믹스 영화는 바바라 미네르바(크리스틴 위그)가 초인적인 힘을 얻어 악당 치타로 변신하자 조용히 지내던 고고학자 다이애나 프린스(갤 가돗)가 세상에 나오는 이야기로 전개된다.


Despite "Wonder Woman 1984" soaring in the box office, overall ticket sales Monday hit their lowest since 2004 ― at 14,519 ― according to Korean Film Council data.

영화진흥위원회 자료에 따르면 '원더우먼 1984'가 박스오피스에서 예매가 급증했음에도 불구하고 월요일 전국 극장 일일 관객 수는 2004년 이후 최저인 14,519명을 기록했다.


The previous record was the sales on April 7 last year with 15,429 when the mass infection outbreak linked to the Shincheonji Church in Daegu occurred.

종전 최저 기록은 대구 신천지교회 집단감염 사태가 발생한 지난해 4월 7일의 1만5429명이었다.


코리아타임스위클리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Wonder Woman 1984' has topped the local box office for 12 consecutive days since its release. /Courtesy of Warner Bros. Korea
'Wonder Woman 1984' has topped the local box office for 12 consecutive days since its release. /Courtesy of Warner Bros. Korea

Superhero blockbuster "Wonder Woman 1984" has continued to top the Korean box office since its Dec. 23 premiere, despite ticket sales plunging to a record low as the country grapples with the COVID-19 pandemic.

슈퍼히어로 블록버스터 영화 ‘원더우먼 1984'는 한국이 코로나19 대유행으로 고전하며 티켓 판매가 사상 최저 수준으로 급감했음에도 불구하고 12월 23일 개봉 이래 계속해서 국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The sequel to the 2017 hit film "Wonder Woman" sold about 51,000 ticket sales on its opening day, grossing 447.6 million won. It has accumulated more than 467,000 ticket sales, garnering 4.2 billion won.

2017년 히트작 ‘원더우먼'의 속편인 이 영화는 개봉 첫날 약 5만1천장의 티켓 판매로 4억4760만원의 수익을 올렸다. 이 영화는 현재 누적 판매 467,000장을 기록하며 42억원을 벌어들였다.


The film, which opened with $16.7 million in the United States alone, has so far collected more than $118.5 million globally. It also debuted on HBO Max in North America simultaneously.

미국에서만 개봉 첫날 1670만달러의 흥행을 달성한 ‘원더우먼 1984'는 지금까지 전 세계적으로 1억 1억1850만달러를 벌어들였다. 이 영화는 북미에서 HBO맥스에서도 동시에 개봉했다.


Directed by Patty Jenkins, the latest of the DC Comics' franchise revolves around Diana Prince (Gal Gadot) who breaks her low-profile superhero life when archeologist Barbara Minerva (Kristen Wiig) gains superhuman strength and turns into a villainess, The Cheetah.

패티 젠킨스 감독의 이 최신 DC코믹스 영화는 바바라 미네르바(크리스틴 위그)가 초인적인 힘을 얻어 악당 치타로 변신하자 조용히 지내던 고고학자 다이애나 프린스(갤 가돗)가 세상에 나오는 이야기로 전개된다.


Despite "Wonder Woman 1984" soaring in the box office, overall ticket sales Monday hit their lowest since 2004 ― at 14,519 ― according to Korean Film Council data.

영화진흥위원회 자료에 따르면 '원더우먼 1984'가 박스오피스에서 예매가 급증했음에도 불구하고 월요일 전국 극장 일일 관객 수는 2004년 이후 최저인 14,519명을 기록했다.


The previous record was the sales on April 7 last year with 15,429 when the mass infection outbreak linked to the Shincheonji Church in Daegu occurred.

종전 최저 기록은 대구 신천지교회 집단감염 사태가 발생한 지난해 4월 7일의 1만5429명이었다.


코리아타임스위클리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Hong Ji-min jiminhong@koreatimes.co.kr

dailyenglish
kolect

X
CLOSE

Top 10 Stories

go top LETTER

The Korea Times

Sign up for eNewsletter